문화체육관광위원회, ‘광화문광장 월드컵 거리 응원’ 안전관리에 총력 당부!

- 종합상황실 총괄 관광 체육국장에게 안전관리 철저 당부

강 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2/11/24 [18:22]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광화문광장 월드컵 거리 응원’ 안전관리에 총력 당부!

- 종합상황실 총괄 관광 체육국장에게 안전관리 철저 당부

강 형구 기자 | 입력 : 2022/11/24 [18:22]

  315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관 예비 심사

 

금일 1124일 밤 10시 서울시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대규모 거리 응원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위원장 이종환)24일 열린 315정례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관 관광 체육국 예산안 예비 심사에서 월드컵 거리 응원안전 총괄을 맡은 관광 체육국장에게 시민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들은 오랜만에 열리는 월드컵으로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2의 이태원 참사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고 대비책을 촘촘히 마련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광화문광장에는 15,000명 규모의 인파가 모일 것으로 예상되며, 이태원 참사 이후 밀집 사고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진 시점에서 개최되는 행사인 만큼 정부의 대대적인 안전조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 이날 경찰은 광화문광장에 경찰관 41명과 8개 기동대, 특공대 등 약 640여 명의 안전관리 인원을 배치하기로 했고, 서울시는 현장 종합상황실 설치, 세종문화회관 정류소 임시 폐쇄, 지하철 5호선 혼잡 시 무정차 통과 등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끝으로 이종환 위원장은 안전관리의 성패는 준비와 더불어 콘트롤 타워가 정상적으로 작동했는지에 그 성패가 달렸다면서 막중한 임무를 맡은 관광 체육국장은 충실히 임무를 수행하여 주되 직원들의 안전 또한 소홀히 하지 않기를 당부드린다며 격려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