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용산구 책축제, 9월 24일 효창공원에서 열려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9/06 [18:31]

2022년 용산구 책축제, 9월 24일 효창공원에서 열려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2/09/06 [18:31]

  

 

용산구가 주최하고 용산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신동국) 용산구립도서관에서 주관하는 2022년 용산구 책축제가 924일 토요일, 효창공원에서 개최된다.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이번 책축제는 숲에서 만난 도서관이라는 주제로 무대 프로그램, 참여 기관의 특색을 살린 체험 행사 부스 운영, 숲속을 여행하는 느낌의 스탬프 투어가 준비되어 있다.

 

 

메인 무대 행사로는 <나는 말하듯이 쓴다>의 저자 강원국 작가의 강연, <수상한 시리즈>로 유명한 박현숙 작가의 만남에 이어 독서 골든벨이 진행되며, 어린이들이 참여할 수 있는 버블쇼와 낭독 뮤지션 제갈인철의 공연이 마련되어 있다.

 

 

체험 행사 부스에는 용산꿈나무도서관, 청파도서관, 서울특별시교육청 남산도서관, 용산도서관, 작은도서관(별밭, 용암영어, 청파영어, 푸르미르), 용산서당, 꿈나무서실, 그리고 성심여고 학교도서관까지 총 13개 기관이 참여하여 보드게임, 만들기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스탬프 투어는 여권 형태의 행사 안내 책자를 가지고 행사장인 효창공원 곳곳을 돌아다니며 미션을 수행하고 도장을 받아 상품으로 교환하는 이벤트로 오리온에서 포카칩을, 교촌치킨에서 치킨시식박스를 협찬하여 눈과 입이 모두 즐거운 경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3년째에 접어든 코로나19 상황에서, 이제는 천천히 일상으로 돌아올 준비를 하고 있을 용산구민들에게 책축제를 통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휴식 같은 힐링의 시간을 선사하고자 한다.

 

 

행사 참여 및 사전 신청에 관한 안내는 2022년 용산구 책축제 공식 홈페이지(yongsanbook.modoo.at) 또는 용산구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책축제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꿈나무도서관과 청파도서관은 축제 당일 휴관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