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건설위원회, 마포구 CCTV 통합관제센터 현장방문

- 필요 인력에 비해 관제요원 턱없이 부족해.. -

강 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2/11/24 [18:39]

행정건설위원회, 마포구 CCTV 통합관제센터 현장방문

- 필요 인력에 비해 관제요원 턱없이 부족해.. -

강 형구 기자 | 입력 : 2022/11/24 [18:39]

 

 

                       

 

서울특별시 마포구의회(의장 김영미) 행정건설위원회(위원장 권영숙) 의원들이 24일 마포장애인복지관 내에 위치한 마포구 CCTV 통합관제센터를 방문했다.

 

최근 용산에서 일어난 이태원 참사로 인해 재해재난 예방에 필수적인 CCTV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마포구의회는 마포구 CCTV 관리 및 운영 실태를 검토하고 미흡한 점은 있는지 조사하기 위해 통합관제센터를 방문했다.

 

마포구에는 1,226개소에 2,570대의 CCTV가 설치되어 있다. 하지만 관제요원은 필요 인원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8명이 2교대로 근무 중이다. 권영숙 행정건설위원장은 일반 현황과 문제점을 구민안전과 영상정보팀장으로부터 보고받고 설치된 수 많은 CCTV를 감시하기 위해 투입되는 인원이 턱없이 부족하다며 반드시 인원 충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마포구는 2023년에 CCTV 통합관제센터에 근무할 시간선택제임기제 2, 간제근로자 2명 총 4명의 인력을 충원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