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 동작, 찾아가는 안전점검 확대해‘위험요인 해소’

- 집중호우 및 태풍 피해 우려 건축물 50곳 전문가와 현장 점검 -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9:10]

안전 동작, 찾아가는 안전점검 확대해‘위험요인 해소’

- 집중호우 및 태풍 피해 우려 건축물 50곳 전문가와 현장 점검 -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2/09/27 [19:10]

  동작구는 지난 21일 지역건축안전센터 전문가와 호우피해 시설물 긴급점검을 하고 있다.

 

동작구(구청장 박일하)집중호우 및 태풍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피해 우려가 있는 관내 건축물 대상으로 안전 점검을 완료했다.

 

이번 점검은 노후된 민간건축물만을 대상으로 상시 시행하던 찾아가는 안전점검을 축대, 옹벽 등 호우 피해 건축물 및 부대시설을 대상으로 확대 추진한 것이다.

 

구는 지난달 8일부터 이달 22일까지 건축물 주요구조체의 단면결손, 철근노출 옹벽 및 석축의 균열·변형 지반안전 상태 건축물 차수 및 대지 내 배수 등 총 50여 곳의 안전점검을 지원했다.

 

특히 지난달 집중호우기간은 주·야간 긴급점검체계로 지역건축안전센터 전문가와 현장을 직접 방문해 건축물 및 시설물의 균열, 변형 등 구조적 위험요인에 대해 빠짐없이 살폈다.

 

점검을 통해 안전 취약 여부를 판단 후 상태에 따라 안전조치 및 유지관리 방법 등을 제시했다. 붕괴 위험 등 중대한 결함이 발생한 경우 정밀안전진단 이행을 안내했다.

 

향후 찾아가는 안전점검을 희망하는 건물주나 관리주체는 건축과(820-1165)로 신청하면 된다.

 

박일하 구청장은 안전과 방재기능을 강화해 조직개편을 시행한 만큼 안전사고에 대한 구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