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이민자 가족 3대가 함께 한국문화 체험 강동구, 한국민속촌에서 다문화가족 힐링캠프 개최

- 24일(토) 한국민속촉에서 조부모와 손자녀 3대가 함께하는 다문화가족 힐링캠프
- 전통문화 체험 등 결혼이민자의 한국문화 이해도를 높이고 가족 내 유대감 향상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9:08]

결혼이민자 가족 3대가 함께 한국문화 체험 강동구, 한국민속촌에서 다문화가족 힐링캠프 개최

- 24일(토) 한국민속촉에서 조부모와 손자녀 3대가 함께하는 다문화가족 힐링캠프
- 전통문화 체험 등 결혼이민자의 한국문화 이해도를 높이고 가족 내 유대감 향상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2/09/27 [19:08]

  힐링캠프 사진

 

강동구(구청장 이수희)가 지난 24일 토요일, 강동구가족센터와 함께 4회 다문화가족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다문화가족 힐링캠프는 결혼이민자가 가족과 함께 한국 문화를 체험하며 서로를 좀 더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 한국 정착에 도움을 주고 가족 유대감을 증진시키기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구는 이번 힐링캠프를 통해 조부모부터 손자녀까지 3대가 함께 한국민속촌에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한복과 한옥 체험은 물론 옹기음각 체험, 전시관 및 공연 관람까지 하루 종일 가족과 새로운 경험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고, 히든미션인 가족 영상 만들기를 하며 소중한 순간을 남길 수 있었다.

 

캠프에 참여한 다문화가족들은 최근 2년간 코로나19로 외부활동에 제약이 많아 가족 여행이나 지역 내 교류도 어려웠다이번 캠프를 통해 가족 내 유대감이 돈독해졌을 뿐만 아니라 다른 다문화가족도 만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고 말했다.

 

한미정 가족정책과장은 가장 소중한 존재인 가족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추억을 만드셨기를 바란다앞으로도 다문화가족의 소통과 교류, 유대감 증진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